36세 아내가 대학병원의 오진으로 사망했습니다(청원글) > 커뮤니티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회원로그인

커뮤니티

자유 | 36세 아내가 대학병원의 오진으로 사망했습니다(청원글)

페이지 정보

작성자 no_profile 쿠사나기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21-02-18 10:26 조회45회 댓글0건

본문

안녕하세요 그동안 눈팅만하다 억울한일이 있어 도움 구하고자 글 올립니다.

 

아내는 첫아이를 낳고 한 번 제대로 안아보지도 못한 채 1년도 되지 않아 사망했습니다.

 

 

아내는 2020년 4월경 멀쩡한 상태로 걸어서 중앙대학교병원 입원하였으나 2021년 1월 14일 사망하였습니다.

 

 

아내는 2020년 2월 17일 중앙대학교병원에서 아이를 출산했습니다. 아이가 태아 뇌실확장증이 있어 제왕절개를 하였습니다. 아이는 인큐베이터에서 회복했고 3월경 퇴원했습니다.

 

 

그런데 아내는 2020년 4월경 갑자기 얼굴과 온몸이 부었고 중앙대학교병원에 입원하였습니다. 아내는 약 3주 입원 검사를 받았습니다.

 

 

중앙대학교병원 혈액내과 담당교수인 A 교수는 저를 불러 아내가 혈액암 초기이며 젊은 나이이니 크게 걱정은 하지 않아도 된다고 하였습니다.

 

 

저는 대학병원의 유명 교수인 A 교수를 전적으로 신뢰하였습니다.

 

 

아내는 2020년 5월부터 1차, 2차 항암주사를 맞았습니다. 그러나 별로 차도가 없었습니다.

 

 

그러나 A교수는 좋아지고 있다며 새로운 신약 항암주사를 추천했습니다. 단 보험이 안되는 항암주사라며 [약 1회 600만원 정도]든다고 하였고 다시 항암을 시작했습니다.

 

 

A 교수는 회당 600만원의 신약 항암주사를 2회 맞게 한후 조금 좋아졌으니 그 고가의 주사로 계속 항암을 하자고 했습니다. 그리고 다시 2회 항암을 했습니다. [이때 다른 병원으로 바꾸려 했으나 코로나19, 전공의파업으로 바꿀 상황이 아니였습니다.]

 

 

그러나 아내의 상태는 보기에도 안타까울만큼 안 좋아졌습니다. 몸무게는 37kg까지 빠지고, 이제는 제대로 걷지도 못하는 상태까지 왔습니다.

 

 

그 사이 [신약 항암주사 4회]의 비용은 결제금액으로 약 2400만원에 달하였습니다.

 

 

중앙대학교 혈액내과 A 교수님은 계속 조금씩 좋아지고 있다며 앞으로도 계속 그 신약으로 항암치료할 것을 권유하였습니다.

 

 

그러나 아내는 제가 보기에 계속 상태가 안 좋아졌고 저는 2020년 10월말경 강남 성모병원 혈액내과에 방문해서 상담을 받았습니다.

 

 

성모병원의 교수님은 젊은사람이 어떻게 이렇게 상태가 안 좋은 상황이 되었는지 모르겠다고 당장 입원하자고 하였고 아내는 성모병원에 입원하게 되었습니다.

 

 

그리고 성모병원의 교수님은 젊은 사람들이 무슨 돈이 있어 비싸고 효과도 없는 항암주사를 4회 맞았는지 오히려 그 이유를 보호자인 제게 물었습니다. 저는 중앙대학교병원 교수님이 조금 좋아졌고 계속 추천해서 맞았다고 답을하니, 참... 더 이상 대화는 없었습니다.

 

 

강남 성모병원 입원실이 없어 2020년 10월 30일 여의도 성모병원 혈액내과에 입원했고 처음부터 다시 검진을 받았습니다.

 

 

성모병원 교수님은 약 3주가 지나 혈액암이 아니라 만성 활성형 EB바이러스 감염증 및 거대세포바이러스라고 다른 진단을 하셨습니다. 그리고 감염내과로 이관한다고 해서 감염내과로 이관하게 되었습니다.

 

 

지금까지 우리가 뭘 했나 싶고, 저는 그래도 혈액암이 아니라 다행이라 생각했습니다.

 

 

그런데 2020년 12월 중순경 여의도 성모병원 혈액내과, 감염내과 각 교수님들께서 제게 면담을 하자고 하셨습니다. 교수님들은 아내분이 너무 안 좋은 상태로 왔고, 기존 항암치료 또는 어떤 이유로 인해 온 몸 면역력이 깨졌으므로 치료방법이 없다고, 체력이 좋아지면 모르나 더 이상 방법이 없다고 했습니다.

 

 

 

혈액내과 교수님이 저한테 하신말중 빈대 잡으려다 초가삼간 다 태운 꼴 같다고 라고 하신 말씀을 잊을 수 없습니다.

 

 

아내는 오진으로 인한 항암치료로 오히려 몸을 다 망가뜨려 더는 추가적인 치료를 하기 어려운 몸 상태가 되어 버린 것입니다.

 

 

그리고 아내는 아이를 제대로 안아보지도 못하고 2021년 1월 14일 병원에서 사망하게 되었습니다.

 

 

이제 첫 돌이 된 아이 얼굴을 볼 때마다 눈물이 납니다.

 

 

그 때 중앙대학교에서 제대로 진단만 하였어도 걸어다닐 정도의 몸 상태에서 제대로 된 치료가 가능하였을 텐데...

 

 

어떤 이유로 바이러스에 감염되었는지 제왕절개때 감염되었는지 아님 다른 이유로 감염되었는지 알 수 도 없고 그리고 암이 아닌데 암이라고 진단하고 몸에서 받아들이지도 못하는 신약 항암치료로 몸이 만신창이가 된 채 저희 아내는 바이러스치료 한 번 제대로 받지 못하고 그대로 떠났습니다.

 

 

수천만원의 아내 병원비, 아이 병원비로 가정은 파탄위기고 앞으로 아이 엄마 없이 아이를 어떻게 키워야 할지 너무 걱정이고 너무 억울합니다.

 

 

중앙대학교병원과 A교수는 오진이 아니었단 말만 반복하고 소송하고 싶으면 하라고 합니다.

 

 

부디 저희 아내가 하늘에서라도 억울함을 풀 수 있도록, 그리고 이렇게 된 원인과 잘못을 가릴 수 있도록 도와주십시오.

 

https://www1.president.go.kr/petitions/Temp/vcG212

 

청와대에 올린 글 입니다. 동의좀 부탁드리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추천 0 비추천 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커뮤니티 목록

Total 787건 1 페이지
커뮤니티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돈안들이고 간단하게 기부하기 ~ (해피빈) 댓글1 no_profile 최고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2-25 120
786 부동산 "진작에 집 살걸" 3년 전 4.5억 주고 산 아파트 전세가 지금… no_profile 탁구공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05 8
785 자유 아들 맞고 오자 눈 뒤집힌 아빠…학폭 가해자 찾아가 ‘복수’ no_profile 박씨입니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05 11
784 자유 "우리 아빠가 누군데"…'KTX 햄버거 승객' 모욕 혐의로 입건 no_profile 꼬마유령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05 11
783 연예인 정은지-No.1 cover (원곡.보아BoA) no_profile 방탄소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05 7
782 자유 월급300만원 1주택자 중소기업 직장인이 서울에서 버티는 방법 no_profile 오류동오류역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05 14
781 부동산 대출 빨리 갚을수록 가난해진다. no_profile 팰리세이드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04 12
780 연예인 '학폭 의혹' 이나은 빗발치는 하차 요구…방송· 광고도 비상 / SBS / 굿모닝연예 no_profile 허재네요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04 13
779 연예인 [Live] '그 시절 우리가 좋아한 노래' 1 탄! 정은지-소주한잔 cover (원곡.임창정) no_profile 허재네요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04 5
778 스포츠 이강인의 활약에 정신나갈것같애~. 20/21 라리가 24R 발렌시아 vs 셀타비고 no_profile 현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04 3
777 연예인 양요섭, 정은지 - LOVE DAY (2021) (바른연애 길잡이 X 양요섭, 정은지) 가로라이브 Previ… no_profile 방탄소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04 4
776 자유 담배 피우면서 송중기 돈 뺏으려다 영혼까지 털린 일진 참교육 no_profile 철이와미애집에왜왔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04 4
775 부동산 아파트 평수 계산 no_profile 노재팬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04 4
774 부동산 野 "LH 직원 투기에 국민 분노…3기 신도시 전체 조사해야" no_profile 파고다공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03 48
773 자유 KTX 햄버거 여성 반성했지만 코레일 "고발 여부 검토" no_profile BubbleBobble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03 64
772 스포츠 nba 순위 특이점 no_profile 헤리케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03 65
771 부동산 신길뉴타운 16억 안착. no_profile 신뉴신뉴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03 67
770 부동산 ======gtx 노선 신도림 아파텔 후분양=== no_profile 쿠사나기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3-03 53
769 유머 꼰대희 - 무시로 LIVE (나훈아) [세로라이브] no_profile 암사자네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2-24 72
768 유머 신세계 명장면을 좋소감성으로 찍어 보았다/신세계 좋소버전 /빚세계/ 갚을상사 Ep60 no_profile 현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2-24 57
767 스포츠 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 사고 현장…원인은? / KBS no_profile 헤리케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2-24 68
766 자유 대한민국 경찰 : 진짜 가두는게 뭔지 보여줄까요? no_profile 헤리케인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2-24 66
765 자유 파이(pi)코인 채굴 시작하신 분들 현명하신 분들입니다. no_profile 현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2-22 55
764 부동산 2022년~2024년 지금도 앞으로도 실수요자가 찿을수밖에 없는 곳! no_profile 재앙이다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2-19 55
763 스포츠 [20/21 UCL 16강 1차] 세비야 vs 도르트문트 H/L no_profile 현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2-19 38
762 연예인 〈펜트하우스 시즌2〉 하이라이트 영상 최초 공개! no_profile 방탄소녀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2-19 39
761 부동산 아파트 주민 사생활 침해? 어린이 위협? 청년주택 반대하는 이유 / 스브스뉴스 no_profile 허재네요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2-18 27
760 부동산 아파트 '줍줍' 막차에 11만 명 몰려…행선지 알고 몰리나? [MBN 종합뉴스] no_profile 철이와미애집에왜왔니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2-18 15
759 자유 기아 K8 공개! 엄청나게 크다! 300마력 4륜구동, 새 브랜드까지...현대 그랜저 잡고 제네시스까지 넘봐… no_profile 인생뭐있남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2-18 7
758 스포츠 [20/21 UCL 16강 1차] 바르셀로나 vs PSG H/L no_profile 현수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2-18 8
열람중 자유 36세 아내가 대학병원의 오진으로 사망했습니다(청원글) no_profile 쿠사나기유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2-18 46
756 정치 서울시가 강남 아파트를 사서 나눠준다고? no_profile 아파트119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2-17 74
755 부동산 아파트 홍보관도 '드라이브 스루'...코로나19 신풍속도 / YTN no_profile 아파트119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2-17 72
754 정치 21분 콤팩트 도시 vs 도로 위 아파트, 현실성은? / SBS no_profile 아파트119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2-17 96
753 부동산 [자막뉴스] "길에 나앉게 생겼습니다"...이상한 일 벌어지는 아파트 / YTN no_profile 아파트119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02-17 77
게시물 검색

회사소개 개인정보취급방침 서비스이용약관 광고,배너,컬럼,제휴문의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 상단으로

Copyright © apt119.co.kr All rights reserved.